LS일렉트릭 - 태국 2위 그룹 지능형 공장사업 협력 강화
LS일렉트릭 - 태국 2위 그룹 지능형 공장사업 협력 강화
  • 엄경철 기자
  • 승인 2022.11.06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사업장 방문단에 ICT·자동화 기술 융합 등 소개
아세안 국가에 기술 개발·사업화 등 노하우 전파 기대
주한 태국대사, 현지 2위 기업인 SCG 경영진들이 지난 3일 LS일렉트릭 청주공장을 방문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S일렉트릭 제공
주한 태국대사, 현지 2위 기업인 SCG 경영진들이 지난 3일 LS일렉트릭 청주공장을 방문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S일렉트릭 제공

 

LS 일렉트릭이 주한 태국대사와 현지 대기업 관계자들에게 자사 스마트팩토리 기술을 소개하고, 사업 협력 확대 방안을 모색한다.

LS일렉트릭은 지난 3일 윗추 Ÿ‡차치와 주한태국대사, 니티 파타라촉 태국 SCG 사장 등이 청주사업장을 방문, 최순홍 LS일렉트릭 상근고문과 함께 세계 최고 수준의 스마트팩토리 현장을 둘러보고 향후 현지 사업, 기술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SCG는 지난 1913년 설립된 태국 2위 그룹으로 건설, 화학, 패키징 분야를 주력 사업으로 하고 있다.

LS일렉트릭 청주사업장 G동은 부품부터 자사 주력인 저압 전력기기의 조립, 시험, 포장 등 전 라인에 걸쳐 자동화 시스템이 구축, 국내 최고 수준의 스마트 공장으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 2021년 국내 기업으로는 2번째로 세계경제포럼(WEF) `등대공장'에 선정됐다.

이날 안내를 맡은 조욱동 LS일렉트릭 상무는 “스마트팩토리 구축 이후 생산효율 40% 향상, 다운타임 68% 감소, 품질관련 비용 76%의 감소 등 다양한 재무적, 운영적 가치를 거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 상무는 “ICT와 자동화 기술의 융합을 통해 다품종 대량 생산은 물론 맞춤형, 소량다품종 생산도 가능한, 이른바 시스템의 변혁이 구현되는 스마트팩토리 기술이 가파른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는 태국 등 아세안 국가들에도 널리 전파되길 바란다”며 “기술개발은 물론 사업화 측면에서도 협력해 각국을 대표하는 등대공장으로 육성하는 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니티 파타라촉 SCG 사장은 “대한민국 대표 스마트팩토리와 에너지관리 솔루션을 직접 확인 하는 좋은 기회였다”며 “태국 현지에서 다양한 사업 기회를 함께 모색 해 나갈 수 있을 것” 이라고 말했다.

/엄경철 선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